티스토리 뷰




  위 사진을 보면 케이블이 손상되어 '전기 테이프'를 이용한 임시방편으로 처리한 모습을 볼 수 있다. 실제로 사진 속 처럼 케이블의 끝부분이 손상되는 경우는 생각보다 많이 경험하는 일이다. 물론, 사용자의 잘못된 사용방법이나 오래동안 사용한 사용기간때문에 발생하기는 하지만 어떻게 하면 저러지 않을 수 있을까 하는 생각을 갖다가 아이폰용 스탠드(거치대)를 하나 구입하게 되었다.


  지난번에 구입한 '독스피커'에 이어서 두번째 '고물'이 바로 이번 포스트에서 소개할 '아이폰 스탠드'이다. '고물(gomul)' 이라고 해서 중고나 오래된 제품이 아니고, 온라인 얼리어답터 쇼핑몰인 '미스터 고물상'에서 판매되는 제품들을 '고물'이라고 포장하여 배송되기 때문이다. 고물상에서 판매하는 제품이니까... 고물이라고 부르는건 어떻게 생각하면 재미있는 발상이 아닐까... 


  미스터 고물상의 '스테디셀러'로 아이폰의 인기를 느낄 수 있는 제품이기도 하다. 아이폰 뿐만 아니라 아이팟터치까지 싱크(동기화)가 가능하며, 일반 휴대폰이나 스마트폰의 스탠드(거치대)로 사용해도 손색이 없다.


  신지모루(Shinjimoru)에서 만든 아이폰 싱크 스탠드의 경우는 위와 같이 4가지 색상(블랙, 블루, 화이트, 핑크)로 출시하고 있으며... 가격도 '15,000원'으로 저렴하여 책상위에 뒹굴고 있는 아이폰의 예쁜 집(?)을 하나 만들어주는 부담이 적다는 점도 장점이다.


  아이폰 스탠드의 포장 모습이다. 작은 정사각형의 포장은 '귀엽다'는 느낌을 준다. 스탠드 자체가 작은 크기이므로 아이팟 나노부터 아이폰까지 사용은 가능하지만... 혹시 아이패드를 위해서 구입하려는 분들은 '자제'해주어야 한다는 점 기억하자!


  박스안에 비닐 포장되어있는 아이폰 스탠드의 모습. 필자가 구입한 색상은 '화이트'이다. 


  실제 아이폰 스탠드의 모습이다. 싱크를 위한 (애플용) 케이블을 스탠드 안쪽에 고정할 수 있는 부분이 보이며, 화이트 색상 역시 애플제품에서 보는 컬러감을 그대로 전해주고 있다. 실제 구입 후 느낀 것은 블랙 아이폰에는 블랙제품이 잘 맞을 거 같다는 것이다.



  위에 캡쳐한 화면이 실제 아이폰 스탠드에 케이블을 연결하는 과정이다. 실제 위 과정을 통해서 케이블과 스탠드를 결함하면 싱크(동기화)가 가능하다. 단, 아이폰에서 케이스를 사용하는 경우 싱크를 위한 케이블과의 연결이 어려울 수 있다는 점을 꼭 기억하자. 일반적으로 보통의 제품들도 케이스가 차지하는 크기를 고려할 수 없으므로 케이스를 사용하는 경우 케이블 연결이 잘 되지 않는 경우가 많다.


  아이폰 스탠드를 잘 보면 안쪽에 투명 플라스틱 부분이 보이는데... 안쪽으로 밀면 위와 같이 스탠드와 분리된다. 이 부분이 케이블을 지탱해주는 부분이다.

  애플 제품이 갖는 디자인을 고려할 때, 케이블에서 중요한 것은 역시 '선정리'이다. 그런 점에서 아이폰 스탠드는 제품에 있는 구멍(빈공간)을 이용하여 케이블을 안쪽에 깨끗하게 넣을 수 있다. (위 사진처럼 케이블 끝부분이 작은 경우에만 가능함)

  아이폰 스탠드에서 분리한 플라스틱부분에 케이블을 연결하면 잘 맞는다. 참고로 아이폰의 방향을 잘 고려하여 케이블을 연결한다. (케이블에 표시된 ㅁ부분이 밖을 향하도록 한다. 플라스틱에서 짧은 부분)

  이렇게 케이블과 스탠드를 결함하면 모든 준비는 끝이 난다. 케이블을 아이폰과 분리하기 쉽고, 케이블이 손상되지 않도록 한다는 점도 아이폰 스탠드가 갖고 있는 장점이다.


  아이폰 4와 연결한 모습. 아래에 있는 싱크를 위한 케이블이 스탠드와 아이폰을 연결해주므로 세로로 올려놓아도 흔들림이 없이 고정된 모습을 보여준다.


  동기화(싱크)는 불가능 하지만... 위와 같이 가로보기 모드에서도 스탠드로 사용이 가능하다. 아이폰 뿐만 아니라 일반 휴대폰도 위와 같이 거치대(스탠드)로의 기능은 언제나 활용이 가능하다.


  책상위에 자기 집(?)이 생긴 아이폰 4의 모습. 네이버의 시계 어플과 같이 가로보기로 해놓으면 '배터리'의 문제가 있기는 하지만 깔끔하고 예쁜 탁상시계가 된다.


  아이폰 싱크 스탠드(iphone/ ipod Sync Stand)는 무엇보다 저렴한 가격(15,000원)으로 구입할 수 있는 애플의 악세사리이며, 위 사진처럼 아이폰에 생기는 스크레치를 막을 수 있도록 '보관'의 용도와 동기화(싱크)가 가능하다라는 '기능'적 용도가 같이 제공된다. 책상 한켠에 있는 아이폰을 위해서 투자가 가능한 분들은 신지모루의 아이폰 싱크 스탠드가 어떨까?

  지금, 미스터 고물상에 가시면... 보다 많은 '지름신'이 오는 제품들이 있어요~ㅋㅋㅋ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