티스토리 뷰




Facebook! 얼숲?

  스마트폰 때문일까? 아니면 시대의 변화 때문일까? 국내에 새롭게 선보이는 기술이나 제품들을 보면 최근에는 '세계적이다'라는 생각이 든다. 대표적으로 트위터의 경우는 국내 사용자들만의 서비스가 아니라 '글로벌(Global)'한 서비스이며, 세계 여러 나라의 사람들과 '친구'가 될 수 있는 서비스이자 기술이다.

  트위터 뿐만 아니라 피카사(picasa), 플리커(flickr), 지메일(gmail) 등등 국내 인터넷을 통해서 사용하는 서비스(기술)들이 국내 업체가 아니라 해외 업체들이 제공하는 서비스로 변화하고 있다. 그 중에서 오늘부터 이야기하려는 것은 '페이스북(facebook)'이다. 

  페이스북(참고로, 얼숲이 페이스북을 우리나라 말로 표현했다고 하던데...)은 국내에 잘 알려진 대표적인 SNS의 일종이지만 사용법은 그리 간단하지 않아 사용자들이 알고 있는 만큼 사용을 하지는 못하고 있다. 필자 역시 페이스북은 '좋다'라는 생각은 갖고 있지만... 도대체 무엇을 어떻게 사용해야 하는지 잘 모르는 입장이라서 '연재물'과 비슷한 형식으로 포스팅을 해보려고 한다.


  페이스북... 해외판 '미니홈피'라는 생각으로 가볍게 시작해보자! 이번 포스트에서는 첫번째로 자신만의 페이스북 주소를 알아보려고 한다. 물론, 첫 단계가 페이스북 계정 생성부터 다루는 것이 좋겠지만... 트위터, 페이스북과 같이 해외 서비스들은 특히 간단한 계정생성과정이므로 그 부분은 다루지 않는다.


  페이스북에 자신의 계정으로 로그인을 하면... http://www.facebook.com/?ref=home와 같은 URL이 보여진다. 친구들에게 자신의 페이스북을 자랑하고 접속해보라고 이야기를 하고 싶은데 저 주소만으로는 연결이 되지 않으니... 이건 어디에 이야기를 하기 뻘쭘(?)한 상태인 것이다.

  이때, http://www.facebook.com/thebetterday와 같이 www.facebook.com 뒤에 자신이 원하는 단어를 통해서 주소를 생성하여 페이스북에 연결하게 한다면 얼마나 좋을까? 그래서 이번 포스트에서는 자신만의 페이스북 주소를 생성하려고 한다. 방법은 간단하다.


(1) 페이스북(www.facebook.com)에 접속하여 로그인한다.

(2) 자신의 페이스북 홈(home)에서 우측 상단에 있는 메뉴 "계정 -> 계정설정"을 클릭(선택)한다.

(3) 화면에 나타난 '내 계정' 화면에서 "설정 -> 사용자이름(Facebook URL)"을 선택한다.

(4) 자신의 성명에 대한 주소가 추천되지만, 자신이 원하는 단어로 설정이 가능하다.
     * 단, 1회만 변경이 가능하므로 최대한 자신을 잘 표현할 수 있는 것으로 설정하자!

(5) 변경이 완료되었다면 테스트로 자신이 설정한 단어를 이용해서 접속해보자.
     (예)
http://www.facebook.com/thebetterday


  일반적으로 포털사이트에서 빨리 계정을 생성하면 자신이 원하는 ID를 사용할 수 있다. 그것처럼 국내에 페이스북의 사용자가 많지 않다는 점을 생각할 때, 지금 이 순간 페이스북의 '고유주소'를 생성해 놓는 것이 훨씬 유리할 것이다.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