티스토리 뷰


  각종 스마트폰과 휴대용 모바일 장비들이 인기를 얻으면서 컴퓨터에서 사용하던 '인터넷'을 상항과 장소의 구분없이 사용하고 싶어 하는 분들이 많아지고 있다. 그런데 문제는 이런 '인터넷'의 경우, 우리가 가정이나 사무실에서 이용하는 '인터넷'과는 다르게 '데이터요금'이라는 것이 부가된다. 즉, 인터넷을 사용하는 만큼 돈을 내는 것이다.

  그런 부가요금때문에 필자처럼 '스마트폰'을 구입하지 않는 사용자들이 생겨나고... 그런 데이터요금은 부담으로 다가온다. 그래서 'Wi-Fi'를 제공하는 장비들을 대신 사용하게 되는데... 대표적으로 아이폰을 대신하는 '아이팟터치'를 들 수 있다.

  아이폰에서 실행되는 대부분의 어플들이 정상 작동하고(단, 카메라를 이용하는 어플은 제외) 아이폰의 터치감등을 동일하게 느낄 수 있는 제품이 바로 '아이팟 터치'이다. 물론 위에서 설명한 무선인터넷을 위해서 '3G'망을 사용할 수 없기 때문에 'Wi-Fi'를 통해서만 인터넷을 할 수 있다는 점이 제한적인 특징이다. 이런 이유때문에 아이팟터치를 주로 사용하는 필자의 경우 '무료AP'를 찾아다니는 경우가 있다. 일반 사용자가 사용하는 무선AP의 경우 보안이 되어있지 않아서 Wi-Fi만 사용할 수 있으면 인터넷에 접속할 수 있다.



  이런 필자에게 최근 지하철에서 '잘 잡히고, 신호 강도도 강한 놈'을 하나 알게 되었다. 무선AP스럽지 않은 이름을 갖고 있는 'hpsetup'이 바로 그것이다. 이름이 무선AP같지 않아도 신호 강도를 보면 굉장히 '매력적인 무선AP'임에는 틀립없어 보였다.


  하지만 hpsetup에 연결해도 인터넷은 할 수 없다는 사실. 실제 hpsetup에 대해서 궁금증을 갖고 인터넷을 찾아보니 몇가지 관련 사항을 찾아볼 수 있었다.

(1) HP프린터들의 무선공유기능?
  HP의 프린터들을 컴퓨터와 연결하기 위해서 사용하는 'adhoc' 기능인데, 이때 HP 프린터와 연결하는 컴퓨터의 연결가능한 무선AP를 보면 'hpsetup'이라고 나타나며... 인터넷을 위한 연결이 아니라 장비와의 연결을 위한 것이다.

(2) HP프린터에 연결했던 노트북에서 발생하는 것?
  위에서 언급한 HP 프린터의 'adhoc'기능을 사용하는 노트북의 경우 인터넷은 '무선'으로 사용할 수 없다. 그렇기 때문에 지하철과 같은 이동시 무선연결부분의 'adhoc' 기능이 무선AP처럼 보여지게 한다는 것이다.

(3) HP가 무선인터넷을 점령한다?
  지하철과 같이 빠르게 이동하는 공간에서 hp프린터가 어디있고, 노트북이 어디 있을까? 이런 궁금증이 있는 분들이 가장 믿을 수 있는 속설 중 하나가 바로 'hp 세계정복설'이다. 말도 안되는 이야기지만 실제 hpsetup의 강한 신호 강도를 보면 살짝 믿음이 간다.


  인터넷을 둘러보아도 아직 정확하게 'hpsetup'에 대한 내용을 알 수는 없었다. 하지만 해외에도 'hpsetup'에 대한 궁금증은 국내와 똑같았다. 미국 속어 사전인 urbandictionary.com에 'hpsetup'이라는 항목이 만들어져 있을 정도이다.


  필자처럼 이런 궁금증을 갖는 분을 위해서 'hpsetup'의 비밀에 대한 초석을 살짝 알아봤다. 더 자세한 사항을 아는 분은 댓글 부탁드립니다!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