티스토리 뷰



  커다란 화면에 터치 기반의 조작. 비슷한 위치에 배치된 홈버튼. 다양한 스마트폰이 갖고 있는 비슷한 모습 중 하나이다. 분명히 다른 제조사의 다른 브랜드지만 스마트폰은 조작 방법이나 기능적인 구현을 위한 모습에서 유사한 디자인을 선호할 수 밖에 없다. 


  그 중에서도 특히 닮은 듯 보이는 스마트폰이 있는데, 최근 출시한 베가 LTE-A와 LG G2, LG G2와 베가 LTE-A가 그렇다.


  G2와 베가 LTE-A의 경우, CPU(퀄컴 스냅드래곤 800), RAM(2GB), 카메라(전면 13M/후면 2M)로 스펙(사양)에서도 유사점이 많고, 출시일 역시 베가 LTE-A는 8월 6일, LG G2는 8월 9일로 비슷하여 많은 부분에서 닮은 모습을 찾아볼 수 있다.


  하지만, 조금만 자세히 살펴보면 G2와 베가 LTE-A의 분명한 차이점을 확인할 수 있는데, 이번 글에서는 '디자인' 부분에서 G2와 베가 LTE-A의 차이점을 자세히 확인해보려고 한다.





  베가 LTE-A는 '화이트' 모델이며, LG G2는 '블랙' 모델로 선택하여 보다 쉽게 구분할 수 있도록 하였다. G2와 베가 LTE-A 모두 'SK텔레콤'을 통해서 출시하는 만큼 SKT 스마트폰을 찾는 분들에게 이번 글은 닮은 듯 다른 두 스마트폰의 디자인적인 차별성을 확인할 수 있을 것이다.




  G2와 베가 LTE-A 모두 전면 액정의 테두리 부분에 굴곡을 주었다. 이 굴곡은 전면에서 스마트폰을 보았을 때 더욱 반짝거리며 세련되고 럭셔리한 느낌을 제공한다.




  위 사진의 좌측은 G2, 우측은 베가 LTE-A이다. 스펙 상으로 G2의 두께는 8.9mm이고, 베가 LTE-A의 두께는 10.5mm이다. 최근 스마트폰의 슬림(slim)함을 놓고 경쟁하는 모습이 많이 사라져서 약 1.6mm의 두께 차이가 사용자에게 크게 다가오는 부분은 아니지만, 사진에 보이는 것처럼 실제 제품을 놓고 비교하면 쉽게 두께의 차이를 확인할 수 있다. 1.6mm의 경우 시각은 물론이고 촉각(그립감)에서도 어느 정도 인지할 수 있는 차이이다.




  베가 LTE-A가 G2보다 두께는 물론이고 크기에서도 차이점을 보여준다고 생각하면 충분히 '두께'의 부분은 사용자 입장에서 커버가능한 범위라고 할 수 있다.


[참고] G2와 베가 LTE-A의 크기

LG G2 :: 약 138.5 x 70.9 x 8.9mm / 140g

베가 LTE-A :: 약 153.4 x 78.3 x 10.5mm / 178.5(181.7)g




  스마트폰을 사용할 때 자주 조작하는 '홈버튼' 역시 두 스마트폰을 구분할 수 있는 커다란 차이점 중 하나이다. 사진에 보이는 것처럼 기존 스마트폰의 홈버튼이 위치하는 곳을 살펴보면, G2는 'LG로고'가 있고 베가 LTE-A는 'LTE-A 로고'가 있다.


  로고 디자인의 차이는 물론이고, 홈버튼의 키 자체에서도 차이점을 제공하는데... G2의 경우는 소프트키를, 베가 LTE-A는 물리키(터치키)를 사용했다. 즉, 쉽게 말해서 G2의 경우는 LG로고와 상관없이 전원이 켜졌을 때 화면 속에 홈버튼이 위치하고, 베가 LTE-A는 'LTE-A로고'가 터치 조작으로 홈버튼 기능을 수행한다는 것이다.




  앞에서 이야기한 두 스마트폰의 크기 차이를 확인할 수 있는 사진이다. 세로(길이)보다는 가로(폭) 크기에 따라서 스마트폰의 그립감이 좌우된다고 생각하면 베가 LTE-A보다 G2가 높은 그립감을 제공한다고 예상해볼 수 있다.




  사이드(측면)에 위치한 전원버튼의 위치이다. 보통의 스마트폰은 전원 버튼에서 차이점을 이야기할 때, 전원 버튼이 사이드(측면)의 어떤 위치에 배치되었냐를 중요하게 확인한다. 그만큼 같은 사이드(측면)에 위치해도 버튼의 배치에 따라서 전혀 다른 사용성을 제공하기 때문이다.


  그런데 G2와 베가 LTE-A는 달라도 너무 다른 모습을 보여준다. 베가 LTE-A는 사이드(측면)에 전원버튼이 위치하고 있지만, G2의 경우는 사이드(측면) 전체에 버튼 자체가 사라졌다.





  볼륨(음량)버튼 역시 전원 버튼과 마찬가지로, G2는 측면에서 후면으로 이동했고, 베가 LTE-A는 측면 디자인과 유사한 색상을 사용하여 버튼을 배치했지만 최소한 사용자의 시선을 받지 않도록 하였다.




  G2와 베가 LTE-A 모두 '안드로이드(android) OS'를 탑재한 스마트폰으로 마이크로 USB 케이블을 이용한 충전을 지원한다. 하단 부에서 두 제품의 차이점을 언급하자면, G2는 이어폰(3.5mm) 단자가 하단에 위치하고 있으며 베가 LTE-A는 DMB 안테나가 위치하고 있다.




  이제, 후면 디자인을 살펴보자!


  G2와 베가 LTE-A를 놓고 '닮았다'라고 이야기하는 이유는 바로 '후면 버튼'때문이다. 카메라 하단에 버튼을 배치하였다는 점이 다른 스마트폰과 다른 G2와 베가 LTE-A의 차별점인 동시에 두 제품의 공통점인 것이다.




  하지만 G2와 베가 LTE-A의 후면 버튼을 자세히 살펴보면 디자인은 물론이고, 기능성에서도 커다란 차이를 확인할 수 있다.


  우선, 후면에 위치한 카메라가 13M 화소를 지원하고 후면 상단의 중앙에 위치하고 있다는 점에서 유사한 점으로 느껴지지만, LED 조명의 위치 및 버튼의 배치와 디자인에서도 차이점을 확인할 수 있다.




  G2와 베가 LTE-A 모두 LTE-A를 지원하는 스마트폰으로, SK텔레콤의 LTE-A 서비스를 사용해서 최대 150Mbps의 빠른 속도로 어플 및 콘텐츠를 빠르게 다운도르 할 수 있다.




  G2의 후면 버튼을 자세히 살펴보면 상/하 볼륨(음량) 버튼 중앙에 전원 버튼이 위치하고 있다. 측면에 위치한 버튼을 후면으로 옮기면서 차별화된 조작성을 보여주는 것이다.




  이에 비해서 베가 LTE-A는 조금은 다른 버튼 모습과 기능성을 제공한다. G2와 달리 볼륨과 전원 버튼은 기존의 측면 배치를 그대로 유지하고 있으며, V터치라고 해서 상하좌우 메뉴 이동 및 특화된 기능 조작에 활용된다. 그 뿐만 아니라 베가 LTE-A에서는 '지문인식' 기능까지 탑재되면서 보안면에서 업그레이드된 모습을 보여준다.





  두 제품(스마트폰) 모두 후면의 디자인에 유선형 굴곡을 채택하여 보다 높은 그립감을 제공하고 있다. 하지만 세련된 디자인의 매력을 느낄 수 있도록 채택한 '패턴'에서는 같은 사선 무늬를 보여주고 있지만 다른 느낌을 제공하고 있다. 


  개인적으로 G2는 고급스러운 이미지를, 베가 LTE-A는 단정하면서 세련된 이미지를 느끼게 해주는 사선 무늬를 채택했다는 생각이 들었다.




  지금까지 대부분의 스마트폰이 후면에는 카메라와 LED 조명 그리고 스피커 정도만을 배치했다는 고정관념을 넘어서 G2와 LTE-A는 버튼을 배치시키고 다양한 조작을 후면에서 처리할 수 있도록 했다는 공통점이 전혀 다른 디자인과 기능성이지만 두 제품을 비슷하게 생각하게 만드는 이유가 된다.




  G2는 5.2인치(형) Full HD의 디스플레이를 탑재했고, 베가 LTE-A는 5.6인치(형)의 Full HD 디스플레이를 탑재했다. IPS 패널을 탑재하고 있다는 점에서는 유사한 이미지를 주지만, 실제로 0.4인치의 크기 때문인지 조금은 다른 느낌으로 느꼈던 게 사실이다.




  특히, 배젤의 부분을 자세히 살펴보면 베가 LTE-A보다 G2가 보다 슬림한 이너베젤의 모습을 보여주고 있다. 





  5인치대 스마트폰이라는 점에서 G2(5.2인치), 베가 LTE-A(5.6인치)는 유사한 모습으로 느껴지지만, 0.4인치의 화면 크기로 인해서 스마트폰 크기 자체에서도 조금은 다른 느낌을 준다. 베가 LTE-A가 G2보다 크고 넓은 화면을 갖고 있다는 점을, G2가 베가 LTE-A보다 크기 대비 화면이 크다는 점을 어필하고 있다.


  하지만 무엇보다 다른 점은 바로 '소프트키'와 '물리키'의 차이다. G2가 채택한 소프트키의 경우 위 사진과 같이 5.2인치 화면에 포함되는 만큼 실제 사용화면은 소프트키 영역을 제외한 4.89인치이며, 베가 LTE-A는 5.6인치 화면에서 베젤을 제외한 5.54인치 만큼 실제 사용화면으로 사용할 수 있다는 점이다.


  이점은 실제 사용 화면에서 G2는 4인치대 스마트폰, 베가 LTE-A는 5인치대 스마트폰으로 구분되며 실제 스팩에서 보여주는 0.4인치의 크기 차이보다 0.25인치 더 큰 0.65인치의 크기 차이를 보여준다.





  베가 LTE-A와 LG G2, LG G2와 베가 LTE-A를 놓고 '후면 버튼' 하나만으로 두개의 스마트폰이 닮았다고 이야기할 수는 있지만, 위에서 살펴본 자세한 디자인적인 차이점을 생각하면 분명히 다른 디자인의 스마트폰임을 확인할 수 있다.



  LTE-A 스마트폰인 LG G2와 베가 LTE-A는 'SKT'에서 사용이 가능하며, 갤럭시 S4와 함께 LTE-A 스마트폰의 다양성에 큰 몫을 해줄 스마트폰이라는 생각이 들었다.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