티스토리 뷰



  스마트폰하면 '아이폰'이 떠오르던 시절이 있었다. 물론 그만큼 애플의 '아이폰'이 갖고 있는 매력과 인기는 아직도 스마트폰 시장에서 무시할 수 없는 절대적인 위치를 차지하고 있는게 사실이다.


  하지만 더 많은 스마트폰 사용자들이 '구글의 안드로이드(Android)'를 운영체제로 사용하는 스마트폰을 사용하고 있다.


  그만큼 스마트폰 시장에서 '안드로이드(Android)'의 성장은 스마트폰의 보급과도 깊이 연관되어 있다는 것을 알 수 있다.



  이렇게 안드로이드가 많은 스마트폰 사용자에게 선택을 받는 이유는 무엇일까? 무엇보다 '개방성'을 이야기할 수 있다. 우선 다양한 스마트폰에 사용할 수 있도록 개방되어 있는 모바일 운영체제라는 점이 가장 먼저 떠오르는 안드로이드의 특징이다. 그런 점을 제외하고도 실제로 안드로이드 운영체제를 탑재한 스마트폰을 사용해보면 '개방성'이라는 점을 쉽게 체감할 수 있다.


  특히, 이번 글에서 소개할 'T store(티스토어)' 역시 이런 안드로이드의 개방성을 잘 보여주는 부분이다.




  아이폰, 아이패드와 같은 iOS를 탑재한 모바일 기기에서 사용할 수 있는 앱스토어는 '애플의 앱스토어(App store)'가 유일하다. 즉 모든 어플은 애플의 앱스토어를 통해서 공급되어 지고 구입하게 된다.


  그에 비해서 안드로이드는 다양한 선택이 가능하다. 우선 기본적으로 'Play 스토어'라고 하는 구글의 앱스토어가 있고, 사진 속에 보이는 SKT의 'T store'가 있다. 그 외에도 삼성앱스나 네이버 앱스토어등이 있고, 사용자의 선택에 따라서 보다 쉽게 사용할 수 있는 상황이다.


  특히, SKT의 'T store'는 이동통신사가 운영하고 있는 앱스토어 가운데 세계적으로도 가장 성공한 케이스로 손꼽힐 정도로 성공적인 모습을 보여주고 있다. 처음 T store가 서비스되었을 당시에는 'SKT 고객'이라는 제한적인 범위로 서비스되었지만, 현재는 SKT 고객은 물론이고, KT, LG U+ 고객까지 모든 '안드로이드 스마트폰 사용자'라면 아무런 제약없이 'T store(티스토어)'를 설치하고 사용할 수 있다.




  T store(티스토어)를 설치하여 사용하는 방법 역시 어렵지 않다. 물론 SKT에서 출시하는 안드로이드 스마트폰에는 모두 'T store'가 기본으로 설치되어 제공되므로 이제부터 소개할 과정이 모두 완료된 상태이다. KT와 LG U+와 같이 SKT가 아닌 이통사의 고객도 이제부터 이야기하는 방법으로 진행하면 5분이 채 걸리지 않는 시간과 노력으로 Tstore를 설치할 수 있다.


  위 사진에 보이는 것처럼 사용하고 있는 스마트폰의 '인터넷 브라우져' 어플을 실행하고 'm.tstore.co.kr'을 주소 표시줄에 입력한다.


티스토어 바로가기




  스마트폰에서 접속한 티스토어(m.tstore.co.kr) 사이트를 살펴보면 위 사진과 같이 '모바일 T store 다운로드'라는 메뉴(항목)가 보인다. 그리고 자세한 설치방법에 대한 안내도 보인다.


  참고로 앞에서 이야기한 것처럼 'T store란?'이라는 메뉴에서 '이동통신 3사 고객 모두가 게임, 영화, 드라마, e북, 코믹, 음악 등 내 생활을 편리하게 하는 모든 어플리케이션 및 컨텐츠를 즐길 수 있는 오픈 마켓입니다'라는 설명을 직접 확인할 수 있다.


  이 과정을 조금 더 쉽고 재미있게 할 수 있는 방법이 있는데...




  T store 홈페이지를 컴퓨터로 접속하고 우측 메뉴 중 '모바일 앱 다운받기'를 이용하는 것이다. 우선 QR코드가 있기 때문에 앞에서 소개한 모바일 티스토어 사이트를 QR코드로 보다 쉽게 접속이 가능하다.



  그 뿐만 아니라 위에 보이는 것처럼 '다운로드 URL 받기'를 누르면 문자메시지로 모바일 티스토어의 주소를 발송해준다. 해당 문자를 수신한 사용자는 스마트폰에서 문자 메시지로 도착한 URL을 '터치(touch)'하는 동작만으로 티스토어 어플을 설치할 수 있게 된다.



  T store가 쉽게 설치 가능하며, SKT, KT, LG U+ 이동통신 3사 고객 모두가 사용가능하다는 것만 가지고 칭찬하는 것은 아니다. 이런 것들이 분명히 매력적인 T store의 모습을 보여주는 것은 사실이지만, 실제 많은 사용자들이 설치하여 'T store(티스토어)'를 사용할 때 얻어지는 부분이 더욱 매력적일 수 있기 때문이다.




  최근 출장이나 지방 외근이 많아 스마트폰 사용이 더욱 많아진 필자가 티스토어의 장점으로 찾은 것은 바로 '다양한 게임 어플'이다. 


  우선 위 사진에 보이는 '위닝 일레븐 2012'라는 게임은 이미 가정용 콘솔게임기에서도 엄청난 인기를 갖고 있다. 그만큼 유명하고 '축구 게임'을 좋아하는 분들에게는 '최고의 게임'이라고 불리는 게임이다. 그런 '위닝 일레븐 2012'가 티스토어에서 다운받을 수 있다는 것은 5000원이라는 가격을 잊게 만드는 매력적인 모습이다.


  이때 필자와 같은 사용자라면 앞에서 이야기한 것처럼 안드로이드 스마트폰이 갖고 있는 다양한 앱스토어를 통해서 가격 비교를 하게 될 것이다.




  그래서 찾아본 것이 바로 'Play 스토어'에서 '위닝 일레븐 2012'와 'winning eleven 2012'라는 검색어였다. 하지만 결과는 위 사진처럼 해당 어플을 검색할 수 없다는 것이다.


  구글의 'Play 스토어'가 다양한 어플을 갖고 있는 스마트폰 앱스토어라고 알려졌지만, 실제는 Play 스토어에서 찾아볼 수 없는 어플(앱)을 T store에서 찾아볼 수 있었다. 즉, 이제 Play 스토어가 최선의 선택이 아니라는 것을 실제 체험에서 경험한 것이다.


  '위닝 일레븐' 뿐만 아니라 '파이널 판타지'와 같이 유명한 게임 어플 몇가지는 Tstore에서만 만나볼 수 있다고 하니 분명히 게임을 좋아하는 분들이라면 Tstore를 기억하고 사용할 필요가 있다. 게임 어플 뿐만 아니라 다양한 국내 개발자의 앱(어플) 역시 Tstore에서만 만나볼 수 있다.





  그렇다면 동일한 어플이라면 어떨까? 스마트폰 유료 게임 어플 가운데 인기 있는 '팔라독(Paladog)'을 살펴보기로 했다. 위 사진에 보이는 것은 'Play 스토어'에서 '팔라독'으로 검색한 결과로 '3,000원'이라는 어플 가격을 확인할 수 있다.




  Tstore(티스토어)에서 팔라독을 검색한 결과이다. T store 역시 '3,000원'이라는 가격을 확인할 수 있다. 


  쉽게 생각하면 Play 스토어와 T store에서 모두 검색된 '팔라독'의 경우는 '3,000원'으로 동일한 가격을 보여준다. 이런 상황이라면 사용자는 자신에게 보다 쉽고 익숙한 앱스토어를 선택할 것이다. 필자의 경우는 위 사진에 있는 것처럼 'T store'를 결재하였다.


  이는 T store가 전화번호를 통해서 보다 쉽게 이전 구입내역을 확인하고 무료로 재설치할 수 있는 기능을 하기 때문에 이미 이런 환경에 익숙해져 있는 필자에게는 이런 점이 편리하기 때문이다. 그리고 해외 사이트에 결재 정보를 입력해놓는다는 것이 왠지 부담스럽게 생각되는 것도 하나의 이유였다.


  그런데 이런 '감성적인 이유'를 넘어서서 '이성적인 이유'가 또 하나 있으니...




  바로 결제과정에서 확인된 금액이다. 구글 Play 스토어에서 '팔라독'을 구입시 가격은 세금이 포함된 3,300원이 실제 결제된다.


  그런데 여기서 재미있는 이야기있다. 구글 플레이는 한국 시장의 성장에도 불구하고 세금을 내지 않는다'는 것이다. 위에 보이는 세금은 '우리나라'에 내는 세금이 아니라는 이야긴 것이다. 사실 이 내용은 필자 역시 모르고 있던 사실이다. 어플을 구입하면서 내는 '세금'이라는 항목이 있었기 때문에 세금을 내고 있다고 믿었던 것이다.



  이번 글을 작성하면서 얻은 자료에 의하면 구글 플레이는 위와 같이 한국(South Korea)에서 가파른 성장세를 보여줌은 물론이고 최근에는 iOS보다 높은 성장을 보였다.


  그런데 이렇게 성장을 하고 있는 구글 플레이가 한국에 내는 세금은 '0'원이라는 것이다. 그에 비해서 T스토어와 같은 국내 앱스토어는 부가세 10%는 물론이고 법인세까지 납부하고 있다.


  이런 모습을 생각할 때, 세금은 물론이고 가격도 저렴한 Tstore에서 유료어플을 다운받는 것은 당연한 일이다.




  또 마지막으로 'Tstore'를 추천하는 이유는 '문의(AS)'에 대한 부분이다. 만약 스마트폰에서 유료 어플을 구입했는데, 사용이 불가능하다면 어디에 '문의'를 할까? 문의는 물론이고 결재 취소와 같은 과정을 진행해야 한다면 Play 스토어와 T store 중 어디가 보다 쉽고 편리할까?


  직접 경험하지 않았거나 혹시 일어날 수 있는 상황이지만, 어디가 쉽고 편리한지는 쉽게 예상할 수 있을 것이다.



  이런 저런 이유와 상황을 생각할 때, 안드로이드 스마트폰 사용자라면 우선 다양한 앱스토어의 장점을 적극 활용하여 Play 스토어뿐만 아니라 T store와 같은 앱스토어를 사용해 보는 것이 중요하다. 그리고 유료 어플을 구입하는 경우는 가격 뿐만 아니라 재설치, 문의와 같이 다양한 부분을 깊이 생각해보고 선택하는 것이 좋다.


  이것이 Play 스토어와 T store를 모두 사용해보고 느낀 필자의 생각이며, '써보면 알 수 있는 티스토어(T store)의 매력'이다.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