티스토리 뷰



  스마트폰을 사용하면서 가장 예쁜 디자인, 가장 좋은 그립감을 찾는다면 무조건 '쌩폰(케이스 없이 사용하는 스마트폰)'을 추천한다. 하지만 고가의 스마트폰을 2년이라는 약정기간 동안 잘 사용하기 위해서는 어느 정도 디자인과 그립감을 포기하면서라도 '안전함'을 얻고 싶은 것은 당연할지도 모른다.


  그렇다고 어설프게 '안전'하면서 어설프게 디자인과 그립감을 포기한다면 '이것도 저것도 아닌 어정쩡한 상태'가 될지도 모른다. 그런 점에서 이번 글에서 소개할 '슈피겐SGP 슬림아머'는 다르다!


  우선, 케이스를 사용하는 근본적인 이유인 '보호' 또는 '안전성'에 대해서는 '최고에 가깝다'라고 이야기를 할 수 있으며, 디자인이나 그립감 역시 '쌩폰에 가깝다'라고 이야기를 할 수 있다. 말보다는 실제 모습을 보면서 소개를 해보자!





  갤럭시S4를 사용하면서 자연스럽게 케이스 구입에 대해서 관심을 갖게 되었다. 평소 자주 구경을 하던 슈피겐 SGP에서 본 '슬림아머(SLIM ARMOR)'는 다양한 컬러와 세련되고 단단해 보이는 디자인으로 '지름신'을 불러주었다.


  흔한 블랙과 화이트 색상 마저도 매력적으로 보이는 위 사진으로 슬림아머를 갤럭시S4 케이스로 선택한 것이다.


갤럭시 S4 슬림아머 케이스 구경하기




  그래서 주문한 것이 바로 '갤럭시S4용 케이스, 슈피겐 SGP 슬림아머(SLIM ARMOR)'였다. 프로스트 화이트 색상의 갤럭시S4를 사용하는 필자는 '화이트' 색상을 강조할 수 있는 화이트와 블랙 투톤의 매력을 담고 있는 슬림아머로 선택했다.





  가장 먼저 칭찬하고 싶은 '슬림아머(SLIM ARMOR)'의 장점은 위 사진에 보이는 것처럼 케이스, 보호필름, 젤리 빈 버튼 이렇게 '3종 세트'가 완벽하게 포함되어 있다는 것이다. 위 3종 세트가 갖는 의미는 '스마트폰을 보호하고 사용하는데 불편이 없도록 해주는 최소로 갖추어야 하는 악세사리이자, 최고의 선택인 것이다.






  슈피겐 SGP 슬림아머의 패키지 뒷면 모습이다. 슬림아머 케이스를 비롯하여 보호필름, 젤리버튼등 패키지에 포함되어 있는 다양한 제품에 대한 소개가 그림으로 되어 있다. 앞에서 이야기한 것처럼 '화이트' 색상을 더욱 강조하면서 '블랙 앤 화이트'라고 하는 투톤의 매력을 살려줄 수 있는 '인피니티 화이트' 색상의 슬림아머를 선택했다.




  갤럭시 S4 프로스트 화이트 모델의 모습이다. 이번에 출시한 갤럭시 S4는 디자인이나 성능 등 다양한 부분에서 '합격점'을 받고 있다. 하지만 한가지 아쉬운 점은 사용자 부주의로 안한 파손에 대한 이야기가 인터넷에 소개되고 있는 것이다.


  그런 부분에서 '보다 안전하게 갤럭시 S4를 보호한다!'라고 이야기하는 슈피겐 SGP 슬림아머는 갤럭시 S4에게는 필수품일지도 모른다.





  투명 케이스(덮개)를 제거하면 슬림아머 제품을 확인할 수 있다. '슈피겐 SGP 홈페이지(구, SGP몰)'에서 보았던 그 모습 그대로, 그 색상 그대로를 보여준다.




  터치 조작을 하는 스마트폰에서 가장 많이 사용자에게 어필할 수 있는 부분은 '백커버(뒷면)'인데, '슬림아머(SLIM ARMOR)'라고 쓰여진 부분은 보면 볼수록 매력적인 느낌으로 다가온다.






  갤럭시 S4를 안전하게 보호하기 위해서 가장 안쪽에는 'TPU 케이스'가 위치하고 있다. 갤럭시 S4 슬림아머는 아래 그림과 같이 1차적으로 TPU케이스가 기기의 전신을 감싸고 있고, 그 위에 후면과 측면을 보호하는 하드케이스가 고정되는 이중 시스템이다.



  슬림아머(SLIM ARMOR)의 이런 이중 시스템(구조)가 뛰어난 충격 흡수와 강한 보호력을 자랑하는 이유이다. 물론 그러면서도 그립감을 최대한 유지하려는 점 역시 'SLIM'이라는 이름에서도 느낄 수 있다.





  슬림아머 케이스를 꺼내고 나면 안쪽에 'Somthing You Want'라는 문구와 함께 작은 종이 패키지가 눈에 들어온다.




  안쪽에는 젤리빈 버튼(홈버튼)과 보호필름이 포함되어 있다.



  우선, 홈버튼을 예쁘게 장식해주면서 홈버튼 조작을 쉽게 해주는 '젤리빈 버튼'부터 살펴보자!





  슬림아머에 기본으로 포함되어 있는 젤리빈 버튼은 총 3개이다. 3개 모두 다른 색상으로 제공하고 있어 사용자의 개성에 맞춰서 부착하면 된다. 필자의 경우 '블랙 앤 화이트'에 맞춰서 갤럭시 S4 홈버튼에 '블랙'색상의 젤리빈 버튼을 부착하였다.


  젤리빈 버튼은 홈버튼을 예쁘게 꾸며주는 것과 함께, 자주 사용하는 홈버튼의 조작을 보다 쉽게 하는 동시에 손에서 느껴지는 홈버튼의 감각을 부드럽게 만들어준다. 작은 부분이지만 분명한 것은 젤리빈 버튼을 부착하면 '손'에서 그 차이를 확실하게 느낄 수 있다는 것이다.





  다음은 슬림아머에 기본으로 제공되는 보호필름, '울트라 크리스탈 필름'에 대한 부분이다.




 슬림아머 케이스를 구입하면서 '공짜(무료)'로 제공된 보호필름이기 때문에 저렴한 제품 정도로 생각할 수 있다. 하지만 '울트라 크리스탈 필름'은 실제로 슈피겐 SGP에서 자랑하는 보호필름 중 하나의 제품으로 위에 보이는 것처럼 투과율과 표면강도, 두께에서 최고의 기능성을 보여주는 슈피겐 SGP 대표 보호필름이다.


  무엇보다 '울트라 크리스탈 필름'은 얇은 두께감으로 부착 후에도 전혀 보호필름 부착 여부가 느껴지지 않는다는 것이 보호필름 부착을 싫어하는 분들에게는 안성맞춤인 제품이다.







  슬림 아머 케이스는 TPU케이스와 하드케이스 이렇게 이중 구조로 되어있지만, 갤럭시S4에 장착시키는 것은 매우 간단하다. 사진에 보이는 것처럼 한쪽 면부터 슬림 아머 케이스에 고정하고, 다른 한쪽 면을 가볍게 눌러주면 쉽게 장착이 가능하다.





  실제로 슬림아머 케이스를 장착한 모습이다. 갤럭시 S4의 사이드면을 살펴보면 깔끔하게 슬림아머 케이스가 장착된 것을 확인할 수 있다.







  '인피니티 화이트' 색상의 슈피겐 SGP 슬림아머는 '블랙 앤 화이트'라고 하는 투톤의 매력을 가장 잘 느낄 수 있는 색상 조합이라고 생각한다. 화이트 색상의 갤럭시 S4에 장착하는 경우 전체적인 화이트 폰에 상하단부분과 버튼에 블랙 색상이 들어가서 포인트가 되어준다.





  케이스를 장착하게 되면 자연스럽게 확인하게 되는 것이 바로, '버튼의 조작성'이다. 화면 터치의 경우 케이스와 상관없지만, 버튼의 경우는 다르다. 버튼은 케이스에서 자체 버튼을 따로 제공하기 때문에 실제로 버튼을 조작해서 기존 상태와 비교하는 것이 중요하다.


  그만큼 스마트폰에서 전원, 볼륨 버튼은 자주 사용하는 만큼 케이스를 장착했다고, 버튼 조작이 조금이라도 어렵게 느껴지면 그 부분은 나중에 커다란 문제가 될 수 있기 때문이다.


  그런 점에서 '슬림아머'는 사진에 보이는 것처럼 깔끔하게 조작이 가능할 만큼 완벽한 버튼 모습을 보여준다.





  슈피겐 에스지피(SPIGEN SGP)의 '슬림 아머(SLIM ARMOR)'는 현재 27,900원으로 판매되고 있다. 이 가격에 케이스는 물론이고, 보호필름에 젤리빈 버튼까지 한번에 제공된다는 것은 분명히 다른 케이스보다 저렴한 가격으로 생각할 수 있다.


  특히, 보호필름의 경우 '울트라 크리스탈 보호필름'은 약 1만원에 별도로 판매될 만큼 뛰어난 기능을 제공하는 보호필름이므로, 갤럭시 S4를 구입하고 '케이스'를 찾는 분들에게 '슬림 아머'는 괜찮은 선택을 넘어서 '탁월한 선택'이라고 이야기할 수 있다.


  필자 개인적으로도 '슬림아머'를 선택한 이유는 지금까지 슈피겐 SGP가 보여준 '완성도'를 비롯하여 슬림 아머의 예쁜 디자인과 톡톡 튀는 컬러감, 그리고 다양한 악세사리가 기본 제공되는 부분이었다. 여기에 추가로 갤럭시 S4가 쉽게 파손된다는 인터넷 이야기에 걱정되는 분들이라면 갤럭시 S4에 '갑옷'이 되어줄 슬림아머(SLIM ARMOR)'을 추천한다.


슈피겐 SGP 바로가기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