티스토리 뷰



  대부분의 IT 제품은 '신제품(최신 제품)'이 갖고 있는 의미가 남다르다. 보통 출시하고 6개월 남짓까지를 '신제품'이라고 부르며 그 제품을 구입해야 다른 사람들에게 자랑할 수 있다는 생각때문에 될 수 있으면 신제품을 구입하려고 하는 분들이 많기 때문이다. 그런데 유독 '신제품'이라고 불리는 제품 주기가 짧은 것이 있으니 바로 '스마트폰'이다. 스마트폰은 출시하고 1~2달만 지나면 다른 제품이 출시하기 때문에 출시하고 3달만 지나도 '신제품'이라고 말할 수 없을 정도이다.

  그런 이유 때문일까... 요즘 스마트폰을 구입하려는 분들은 출시와 함께 구입이 이루어진다. 이런 구입패턴이 워낙 빠르기 때문에 가끔은 신제품에 맞는 악세사리가 출시하지 못하는 경우가 있다. 스마트폰의 경우는 가격도 고가이며, 이동통신사와의 약정기간이 있기 때문에 구입과 함께 케이스와 보호필름으로 제품을 보호하려는 분들이 많다.


  최근 출시한 삼성전자의 '갤럭시S2 LTE' 역시 그렇다! 2011년 9월에 출시하였으니 출시한지 한달정도 되었다. 하지만, 아직 갤럭시S2 LTE 악세사리를 구하기는 그렇게 쉽지 않다. 그렇다고 갤럭시S2 LTE를 구입한 분들이 그냥 '생폰(케이스 없는 스마트폰)'으로 휴대하고 다닐수도 없으니, 이리 저리 갤럭시S2 LTE 케이스를 찾아다닐 것이다. 만약, 그런 분들이 계신다면... 또, 갤럭시S2 LTE뿐만 아니라 최신 스마트폰에 대한 악세사리를 빠르게 구입하려는 분들은 'SGP스토어'라는 사이트를 기억하면 된다.


  SGP스토어라는 사이트는 보호필름을 비롯하여 스마트폰과 태블릿 PC등의 모바일기기에 사용되는 다양한 악세사리를 제작/판매하고 있는 SGP 전용 쇼핑몰이다. 브랜드를 갖고 있는 케이스, 보호필름 업체에서는 가장 빠르다고 이야기할 수 있을 정도이다. 궁금하신 분들은 위에 있는 '바로가기'를 통해서 직접 구경해보면 된다.

  그러면, 이제 SGP스토어에서 구입한 '갤럭시S2 LTE 케이스'에 대한 리뷰를 시작해보자!


  앞에서 이야기한 것처럼 최신 스마트폰이 출시되면 관련 케이스와 보호필름을 가장 먼저 구입할 수 있는 SGP스토어에 필자 역시 자주 구경온다. 그러다 발견한 것이 바로 '네오 하이브리드 EX(NEO HYBRID EX)'라는 케이스이다. SGP와의 첫인연은 아이폰4가 출시하면서 가장 먼저 '범퍼형태의 케이스'를 출시하였던 '네오 하이브리드 EX'시리즈였다.

  참고로, 현재 갤럭시S2 LTE는 '네오 하이브리드' 시리즈만 존재하지만 위에 있는 모습과 유사하므로 디자인에서는 많은 사용자들에게 지름신을 불러오기 충분하다. 그럼 갤럭시S2 LTE의 네오 하이브리드 '레벤톤 엘로우'를 만나보자!


  SGP케이스 '네오 하이브리드 레벤톤 엘로우'이다. 투명케이스에 스티커로 사용할 수 있는 스마트폰의 종류와 착용샷이 같이 있어 구입할 때 쉽게 제품을 확인할 수 있다.


  네오 하이브리드 레벤톤 엘로우(Neo Hybrid Reventon Yellow)라는 글자 외에도 'Steinheil'이 보인다. 이는 보호필름으로 케이스와 함께 제공된다는 것을 알 수 있다.


  가장 기분 좋은 순간은 새로 구입한 제품의 포장을 처음으로 개봉했을 때가 아닐까. 투명 케이스로 되어있지만... 실제 '네오 하이브리드' 케이스를 만날 수 있는 이 순간이 가장 기분좋고 떨리는 순간이다.


  갤럭시S2 LTE용 케이스인 '네오 하이브리드'는 반짝이는 노란색 테두리와 실리콘 재질의 검정색 케이스로 구성되어 있다. 


  소프트한 재질의 프리미엄급 실리콘 케이스에는 'SGP CASE NEO HYBRID'라고 음각처리된 부분이 더욱 고급스럽게 느껴졌다. 물론, 하드재질의 폴리카보네이트 프레임이 실리콘의 느낌과는 다르게 반짝이면서 세련된 느낌을 느낄 수 있다는 점이 두가지 재질을 잘 믹스해놓은 느낌을 받도록 해주고 있다.


  카메라 부분에는 '4G LTE'라는 글자가 음각처리되어있다. 4G와 LTE를 잘 배치하여 디자인적인 부분도 잊지 않았음을 느끼게 해준다.


  앞에서 말한 것처럼 갤럭시S2 LTE용 케이스인 '네오 하이브리드'에는 'Steinheil Ultra Crystal'이라는 보호지 즉, '보호필름'이 들어있다. SGP라고 하면 스마트폰 보호필름에서 감히 '최고'라고 불러도 손색이 없는 브랜드이다. 그러니 '네오 하이브리드' 케이스만 구입하면 보호필름은 추가로 구입하지 않아도 된다는 것이다.


  실리콘 안쪽에는 '네오 하이브리드'관련 설명이 양각처리되어 적혀 있다. 실제 케이스 안쪽이라서 외부에서 보여지는 것은 아니지만, 브랜드에 대한 믿음이 느껴진다. 그만큼, 실리콘 내부의 모습도 깔끔하게 처리되어 있다.


  네오 하이브리드 케이스는 위 사진처럼 하드한 '폴리카보네이트' 프레임과 소프트한 실리콘으로 되어 있다.


  SGP에서 '네오 하이브리드' 시리즈는 다양한 스마트폰으로 출시되는 만큼 꾸준히 발전해왔다. 이번 갤럭시S2 LTE용 '네오 하이브리드'케이스는 위 사진에 있는 것처럼 실리콘과 폴리카보네이트 케이스가 딱 맞아서 움직이지 않도록 되어있다.


  실제로 케이스 연결부분을 살펴보면 저 홈으로 인해서 두가지 재질의 케이스가 결합되지만 뒤틀림이나 사용중 움직임이 없이 일정한 모습을 하고 있는 것이다.


  갤럭시S2 LTE에 실리콘 재질의 케이스를 먼저 결합해 보았다. 실리콘이라는 재질때문인지 갤럭시S2 LTE와 유격없이 결합된 모습을 사진으로 확인할 수 있다.



  네오 하이브리드 케이스를 모두 결합한 갤럭시S2 LTE의 모습이다. 갤럭시S2 LTE의 '다크그레이'라는 색상이 일반적인 모습이라면 SGP 네오 하이브리드 케이스의 '레벤톤 엘로우'는 톡톡 튀면서도 안정된 느낌을 준다.


  측면에서 살펴본 모습이다. 측면에서도 유격없이 케이스가 잘 결합되어 있음을 알 수 있다. 갤럭시S2 LTE용 '네오 하이브리드'케이스는 버튼 부분까지 실리콘으로 되어 있지만, 버튼을 누를때의 느낌은 그대로 전달되어 사용하는데 전혀 불편함이 없다.


  갤럭시S2 LTE가 출시한지 한달이 되어가는 요즘까지도 제대로 된 케이스를 만나는 것은 그리 쉽지 않다. 그렇다고 비싸게 구입한 스마트폰을 그냥 휴대하고 다녀서 스크레치라도 발생한다면 사용자 입장에서는 스마트폰이 아니라 마음에 스크레치(흠집)이 발생할 정도일 것이다. 그렇다고 길거리에서 볼 수 있는 케이스로 구입하는 것도 비싸게 스마트폰에 대한 미안함(?)이 느껴진다. 만약, 이런 상황이라면 SGP의 '네오 하이브리드'라는 케이스를 추천한다. 2만원대 제품이지만, 보호필름과 함께 제공되며 그만큼 케이스에서도 만족스러움을 제공해 줄 것이다.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