티스토리 뷰





스마트폰 vs DSLR



사진을 조금만 알아도 비교 자체가 불가능한 조합이다. 그래도 비교하겠다면 '기능'뿐만 아니라 '휴대성'을 비롯한 다양한 부분에서 서로의 장단점을 나열했을 때나 스마트폰이 DSLR이라고 하는 절대적인 카메라 강자와 비교 가능할 것이다. 그럼에도 불구하고 LG G4가 'DSLR'을 언급했던 이유는 무엇일까?


f 1.8이라는 수치도 중요하겠지만 개인적으로는 LG G4에 처음 도입된 '전문가 모드' 때문이 아닐까 생각한다. 미러리스 카메라나 DSLR에서나 접할 수 있던 ISO, WB, 셔터스피드 등의 카메라 용어를 LG G4에서는 듣고 설정할 수 있다. 뭐랄까 DSLR하면 떠오르는 복잡한 카메라 설정을 LG G4에서 맛배기식으로 맛볼 수 있다는 것이다. 이것이 LG G4를 소개하거나 설명할 때 'DSLR'이 언급된 이유였다.


이런 기능 중심의 소개에서 벗어나 LG G4는 소비자에게 쉽게 다가갈 수 있는 또 하나의 재미있는 시도를 보여주었는데, 바로 LG G4로 찍은 사진을 통해서 LG G4 카메라의 기능을 직접 소비자들이 느낄 수 있도록 한 'LG 모바일 사진대전'이다.


LG 모바일 사진대전 [모바일ver.]





LG 모바일 사진대전 홈페이지에 접속하면 LG G4로 촬영한 사진을 만날 수 있다. 광고나 마케팅에서 보던 유명 사진작가의 작품이 아니라 LG 모바일 사진대전에 지원한 일반인들의 LG G4 촬영 사진이라는 것이 조금 더 가깝게 다가올 것이다.



직접 눈으로 LG G4의 카메라 기능을 확인할 수 있는 LG 모바일 사진대전에서 수상작들을 살펴보자!




DLSR, 미러리스 카메라, 디카 등 다양한 카메라를 보유하고 있는 필자 입장에서 제3회 LG모바일 사진대전 1위 수상작 '이날을 위해'를 보면 어떻게 LG G4라고 하는 스마트폰으로 이런 사진을 촬영할 수 있는지 놀라울 뿐이다. 직접 눈으로 목격한 몽환적인 분위기의 모습을 바지 주머니에 넣어두었던 스마트폰을 꺼내서 사진으로 담아낼 수 있다는 것이 정말 대단하다는 생각이 든다.





2위 수상작인 '일상 속 여행'이라는 사진은 '스마트폰 카메라'가 갖고 있는 특징인 '휴대성'이 느껴진다. 우리 주변에서 쉽게 볼 수 있는 꽃을 가장 많이 담는 것이 스마트폰 카메라일 것이며 30대 이상 연령대의 분들은 꽃이나 풍경을 사진으로 담는 것을 즐겨한다. 이런 분들에게 위 사진은 어떤 카메라보다 스마트폰 카메라로도 이렇게 예쁘고 선명한 사진을 촬영할 수 있다는 점에서 LG G4가 매력적으로 느껴질 것이다.


특히, 커다란 크기의 카메라는 우리의 시선보다 아래에 있는 피사체를 사진으로 담을 때 다소 어려운 촬영 각도 때문에 불편을 느낄 수 있는데, LG G4와 같은 스마트폰 카메라는 컴팩트한 사이즈와 커다란 화면으로 다양한 각도에서 사진 촬영이 가능하다.




3위 수상작인 '코타키나발루'는 여행 사진이다. 여행을 떠날 때 평범한 사람이라면 누구나 커다란 크기의 카메라를 가져갈까 말까를 놓고 고민한다. 사진작가도 아니고 그렇다고 블로거와 같이 전문적인 사진 촬영을 할 필요도 없는 상황에서 커다란 크기의 카메라는 몇장 찍을지 알 수 없는 여행지에서 애물단지가 될 수 있기 때문이다. 거기에 고가의 카메라를 분실하게 된다면 굳이 카메라를 갖고 여행을 가고 싶지는 않을 것이다. 그런데 왜 카메라를 놓고 고민할까?


이유는 멋진 사진을 담고 싶은 마음이 있기 때문이다. 단 한장의 사진이라도 멋진 여행지 풍경을 추억으로 간직하고 싶은 마음 때문에 카메라 휴대를 놓고 갈등을 하게 되는 것이다. '코타키나발루'라는 사진은 이런 갈등을 LG G4로 해결할 수 있다는 생각을 갖게 만든다. 이 정도 사진을 LG G4로 담아낼 수 있다면 카메라를 놓고 여행을 떠나도 멋진 사진을 담을 수 있을 거라는 기대를 갖게 만드는 것이다.





3위까지의 수상작 중에서도 'LG G4'외의 LG 스마트폰 기종을 확인할 수 있다. 그렇다! LG 모바일 사진대전은 LG 스마트폰 카메라를 통해서 일상의 모습을 얼마나 예쁘게 담아낼 수 있는지 확인시켜주는 멋진 이벤트이다. LG G4라고 하는 최신 스마트폰이 있다면 좋겠지만 그렇지 않다고 해서 문제될 것은 없다.


이후 만나볼 몇몇 입상작들을 살펴보면 지금 내 책상에 올려 놓은... 또는 내 바지 주머니에 있는 LG 스마트폰 카메라의 기능을 다시 생각하게 만들 것이다.


 














LG G4를 비롯하여, G3, G2, G3 mini 등 다양한 LG 스마트폰으로 촬영한 사진들이다. '대단하다'는 생각과 함께 스마트폰 카메라로 이렇게 멋진 사진을 담을 수 있다는 '놀라움'이 느껴진다. 이 외에 다양한 작품을 확인하고 싶다면 지금 바로 '제3회 LG모바일 사진대' 홈페이지에 접속해보자.


LG 모바일 사진대전 [모바일ver.]





앞에서 필자는 LG G4와 DSLR의 비교를 놓고 '기능'뿐만 아니라 '휴대성'과 같은 부분을 놓고 비교했을 것이라는 이야기를 했다. LG G4의 바이럴 영상에 등장한 화면 중 한 부분을 캡쳐했다.


빠르게 움직일 때

셀카 찍을 때

음식 찍을 때

밤에 찍을 때

접사 찍을 때

급하게 찍을 때


그렇다! 일상 생활 속에서 빠르게 카메라를 꺼내서 사진을 촬영해야 할 때나 접사나 야간 촬영과 같이 특정한 상황에서 어느 정도 수준의 사진을 원한다면 스마트폰 카메라가 굉장히 매력적인 결과물(사진)을 만들어 낼 수 있다. DSLR이라고 해도 어떤 렌즈를 선택하느냐에 따라서 스마트폰보다 사진 촬영에 어려움을 줄 수도 있다. 렌즈 교환이 가능하니까 렌즈로 충분히 커버할 수 있고 보다 멋진 결과물을 만들수도 있는 것이 DSLR이지만 일반 DSLR 사용자들이 갖고 있는 번들렌즈 또는 고급렌즈라도 1개만 휴대하는 경우라면 예상치 못한 상황에서 사진 촬영에 어려움을 느낄 수 있다.


그런 점에서 LG G4 카메라는 굉장히 범용적으로 사용이 가능하다. 물론 '작가 수준의 사진'을 담기 위해서는 LG G4도 다소 신경써서 사진 촬영을 해야겠지만 우리가 쉽게 담는 일상샷들은 어떤 카메라보다 쉽고 빠르게 스마트폰 카메라로 담아낼 것이다.




카메라 때문에 LG G4를 구입했거나 구입하려고 고민중인 분들을 위해서 LG Mobile에서는 '[G4 여심 공략법] 뭐든지 잘 찍어서 사랑 받기 (종합편)'이라는 영상을 통해서 LG G4에서만 제공되는 전문가모드와 카메라 용어(기능 소개)를 자세히 설명해주고 있다.





사진 작가가 아닌 일반인들에게 스마트폰 카메라는 다양하게 활용된다. 차량 주차 후 위치 확인을 위해서 사진을 찍거나 비싼 음식점에 가서 먹기 전에 사진 찍기, 메모한 노트(종이, 쪽지)를 분실할까봐 보관용으로 사진찍기 등 다양한 상황 속에서 스마트폰 카메라를 꺼내서 사진을 찍는 것은 이제 너무 당연한 일이 되었다.


이런 일상의 상황 속에서 소비자들은 빠르게 실행되는 카메라, 빠르고 흔들림 없이 촬영되는 카메라, 촬영한 사진을 쉽게 보고 공유할 수 있는 카메를 원하는 것이며, 이것이 LG G4와 같은 스마트폰 카메라가 사랑받는 이유이다.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