티스토리 뷰



오는 6월 19일부터 21일까지 3일간 한화 그룹이 주최하는 클래식 공연 브랜드 '한화클래식 2015' 무대가 열린다!




클래식을 좋아하는 분들이라면...

또는 클래식에 관심을 갖고 있는 분들이라면...


누구나 기다리던 최고의 무대가 바로 '한화 클래식 2015'가 아닐까 생각한다.



6월 19일, 20일, 21일 이렇게 3일간 열리는 '한화 클래식 2015'는 고양(고양아람누리 아람음악당), 서울(예술의전당), 대전(대전예술의전당)에서 열리며, 올해 2015년 초청 아티스트는 네덜란드 출신의 지휘자 프란츠 브뤼헨이 창단해 이끌어 온 '18세기 오케스트라'다. 세계적인 시대 악기 오케스트라, 아티스트들의 무대가 이어졌지만 아직까지 한국을 찾지 않았던 18세기 오케스트라는 베토벤을 비롯한 고전시대 작품 해석에 탁월한 대표적인 연주 단체이다.


서양 고전 음악사에서 가장 중요하게 다뤄지는 하이든, 모차르트, 베토벤의 작품을 조명하며, 모차르트의 오보에 협주곡부터 콘체르토 아리아, 베토벤의 교향곡 3번 '에로이카', 교향곡 7번, 하이든의 교향곡 '런던' 등 고전시대의 대표적인 세 작곡가의 인기 레퍼토리를 선보일 예정이다.




높은 기대감을 불러일으키는 이번 공연은 중동호흡기증후군(메르스)라는 국내 이슈 사항을 감안하여 공연장에 대한 소독 등 사전 위생관리를 통한 안전한 관람에도 최선을 다할 예정이라고 한다.








2013년에 출범한 클래식 공연 브랜드 '한화클래식(Hanwha Classic)은 세계적인 수준의 품격 있는 문화컨텐츠를 선보이되, 다양한 층의 관객이 향유할 수 있도록 차별화된 전략을 갖고 기획되고 있는데... 화려함, 대중성을 과시하기보다는 클래식 애호가, 마니아들이 꼭 만나보고 싶었던 연주자들, 기회가 닿지 않아 내한하지 않은 연주 단체를 섭외했다. 이렇게 특별한 연주자(연주 단체)를 초청하지만 티켓 가격은 최고 10만원을 고수해 보다 많은 관객들이 부담없이 누릴 수 있도록 배려했다. 쉽게 말해서 '클래식'의 문턱을 낮추면서 사람들의 문화 참여를 높여주는 기회가 바로 '한화클래식'이다.


한화 클래식 공연 티켓은 고양문화재단 홈페이지, 예술의전당 홈페이지, 대전 예술의전당 홈페이지에서 구입 가능하며, 가격은 R석 10만원, S석 7만원, A석 5만원이다.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