티스토리 뷰










  '아이'가 있는 집은 모든 선택의 중심에 '아이'가 있게 된다. 무슨 말이냐고 반문할 수 있지만 인식하지 못한 순간에도 아이가 있는 분들은 먹는 것 하나 구입하는 것 하나를 구입할 때도 '아이가 좋아하는 것' 또는 '아이와 함께 할 수 있는 것' 그리고 '아이에게 좋은 것'을 선택한다.


  더 재미있는 것은 만약 그렇게 선택한 것이 '조금 더 가격이 높아도 상관없다'는 전제 조건이 붙는다. 콩나물을 사면서 1~2백원을 깎는 꼼꼼한 어머니 역시 '우리 아이가 먹을거라면' 1~2천원이 비싸도 몸에 좋은 것을 구입한다는 것이다!



  '난 안 그래!'라고 자신있게 이야기하는 분들도 자신의 생활을 돌이켜보면 눈에 띄게 그런 행동을 하지는 않지만 자신도 모르는 사이에 될 수 있다면 아이가 좋아하고, 아이에게 좋은 것을 선택하고 있을 것이다. 그것이 바로 '부모님'의 마음이며, '내리 사랑'이 강력한 우리나라의 문화문화이다.


  이런 이야기를 하는 것은 필자 역시 조만간 한 아이의 부모가 되는 입장에서 물건을 하나 구입할 때도 아이에게 조금이라도 도움이 되는 것을 선택하게 되었기 때문이다. 그 중에서 최근에 사용하게 된 '진공청소기' 역시 아이가 있는 집이라면 꼭 갖고 싶은 청소기인 Electrolux의 '울트라 사일런서(Ultra Sliencer)'에 대한 이야기를 해보려고 한다!




  지난 4월 행사 참여를 위해서 방문한 '일렉트로룩스' 사무실의 모습이다. 그 중에서 가장 기억에 남는 포스터(사진)가 하나 있었으니 바로 위 사진에 보이는 '귀여운 아기'이다.


  태어난지 얼마 되지 않은 아이가 청소기를 껴안고 자고 있는 모습은 부모의 입장에서는 그 모습 자체에서 편안하고 안전하며 건강함이 느껴진다. 아이러니하게도 그 제품이 우리 주변에 있는 먼지와 쓰레기를 처리하는 '진공청소기'지만...


  일렉트로룩스(Electrolux)에 대한 이미지는 이렇게 시작하였고, '진공 청소기'를 선택할 때 부모의 입장에서 가장 먼저 떠오르는 브랜드와 제품 역시 '일렉트로룩스'였다!




  아이가 있는 집은 '청소'에 대해서 민감할 수 밖에 없다. 아이의 건강을 위해서 청소를 자주 하는 것도 있겠지만, 혹시 청소를 하지 않아서 생기는 아이의 건강 상의 문제점 때문에 청소를 해도 더 많이 그리고 더 꼼꼼하게 해게 되는 것이다.


  일반적으로 청소를 해도 발생하는 건강 상의 문제 중 커다란 부분이 바로 '미세 먼지'에 대한 것이다!




  SBS 생활경제에서 다루었던 뉴스 가운데 '미세먼지'에 대한 캡쳐 화면이다. 미세먼지란 먼지의 입경크기가 10㎛이상 되는 분진으로 보통은 지름이 2.5㎛인 먼지를 말한다. 이렇게 작은 크기의 미세 먼지는 사람의 폐포까지 깊숙이 침투해 각종 호흡기 질환을 일으키는 직접적인 원인이 된다.


  성인의 경우 호흡으로 흡수된 먼지를 코털이나 기관지의 성모, 점액질로 걸러내는데, 어린 영유아의 경우는 이런 기관이 어른보다 약하고, 면연력 또한 약해서 질병으로 발전 가능성이 높은 것이다. 즉, 지금까지 아이가 없었던 가정에서 한번도 문제가 되지 않았던 것이 아이에게는 치명적으로 위험한 건강 문제를 야기시킬 수 있다는 것이다.




  지난 5월 13일자 '중앙일보'의 미세먼지 관련 기사에서도 그 위험성을 정확히 소개하고 있다. 미세먼지는 영유아는 물론이고 배 속 태아에게도 문제를 일으킬 수 있으니, 예비 부모에게도 주의 깊게 생각해야 하는 것이다!


  중앙일보의 기사 가운데 꼭 확인해야 하는 정보가 있는데...


(형광색으로 표시된 부분) 이때 여과력이 약한 청소기를 사용하면 오히려 집 안 미세먼지 농노가 짙어질 수 있다. 청소기는 흡입한 큰 먼지를 잘게 쪼개 다시 집 안으로 배출한다. <중략> "미세먼지 방출양 4등급 청소기는 1등급 청소기와 비교해 10배 이상 많은 미세먼지를 배출한다" <이하 생략>


 진공청소기를 구입할 때 지금까지는 '흡입력'만 생각했던게 사실이며, '여과력'에 대해서는 꼼꼼하게 따져보지 않았다. 그 이유는 진공청소기로 빨려 들어가는 먼지가 많으면 깨끗한 청소를 할 수 있다고 생각했기 때문이다. 그런데 위 기사를 보면서 생각해보면... 진공청소기는 후면(뒤 또는 위)으로 흡수한 바람을 뿜어낸다. 이 때 작은 크기의 '미세먼지'가 밖으로 유출되며 눈에 보이지 않는 더러움이 집 안에 가득해지는 것이다. 청소가 끝나고 신나서 뛰어나니는 아이들은 미세먼지에 더욱 노출되는 것이다.

 지난 4월 일렉트로룩스 사무실에 방문했을 때, 배웠던 '올바른 청소기 구매 체크포인트'의 내용이다. 위에서 언급한 기사가 방송되기 전인 4월에 배웠던 내용이 기사 내용과 정확하게 일치하는 것을 확인할 수 있다.


  시중에 판매되고 있는 많은 진공청소기가 '흡입력'만 강조하다보니 오히려 청소 후 우리집 실내 공기를 더욱 더럽게 만들고 있었던 것이다. 흡입력은 기본이고, 미세먼지 배출이 적고, 먼지제거력이 높은 청소기가 바로 '올바른 청소기' 또는 '좋은 청소기'인 것이다.




  '미세 먼지'에 대한 부분에서도 일렉트로룩스의 '울트라사일런서(ultrasilencer)'는 굉장히 매력적인 진공청소기임에는 틀림없다. 하지만 거기에 추가로 '소음'에 대해서도 '울트라사일런서'는 할 말이 많은 청소기이다!





Ultra : 극도로, 초-, 굉장히

Silencer : 소음장치, 조용한 장치 <Silence : 조용하다>


  울트라사일런서(Ultrasilencer)라는 제품명만 보아도 '소음' 하나는 끝내주게 잡아주고 있다는 것을 알 수 있으며, 제품 패키지(박스)에서도 위 사진에 보이는 것처럼 아이가 있는 집에서 '소음'으로 아이에게 어떠한 문제도 일으키지 않음을 느낄 수 있다.


  영유아기에는 오감(다섯가지 감각. 시각, 청국, 후각, 미각, 촉각) 중 소리로 습득하는 청각 감각이 가장 빠르고 예민하게 발달된다. 그래서 청각 즉 '소리'를 통한 뇌 자극이 옳지 못하면 뇌 발달은 물론이고 신체적 발달까지 나쁜 영향을 미치게 된다.


  아이의 건강을 위해서 시끄러운 진공청소기를 하루에 2~3번씩 돌리며 청소를 한다고 생각해보자! '시끄럽다'고 소리칠 수 있는 우리와 달리 영유아들은 그냥 시끄러운 청소기의 소리를 예민한 청각으로 계속 들어야만 하는 것이다. 


  이런 문제점을 고민하면 왜 일렉트로룩스의 '울트라 사일런서'인지 이해가 될 것이다!



  일렉트로룩스의 '울트라사일런서'에 대한 약 50초짜리 소개 동영상을 보면, 울트라사일런서의 특장점을 쉽게 파악할 수 있다.


  그러면 이제 '울트라사일런서'의 실제 모습을 구경해보자!





  박스(패키지)에서 꺼낸 울트라사일런서의 모습이다. 잘 만들어진 스포츠카처럼 늘씬하고 세련된 디자인이 가장 먼저 보인다. 청소만 할 때 꺼내는 진공청소기의 시대는 지났다. 진공청소기 역시 거실 한켠에서 멋스러운 모습을 보여줄 매력적인 가전 제품이며, 그런 매력을 제대로 담고 있는 것이 바로 일렉트로룩스의 '울트라사일런서'이다.




  뒷모습 역시 '멋지다'는 생각이 든다. 'FILTER(필터)'라는 부분을 조금 더 자세히 살펴보자.





  필터 확인을 위해서 손잡이를 올렸을 뿐인데... 울트라사일런서의 숨은 매력을 발견했다. 작은 부분이지만 울트라사일런서를 구입해서 사용하는 분들에게는 손잡이 하나도 멋진 디자인을 선물받은 느낌을 받을 것이다.


  '명품 가전'이라고 불리는 브랜드들의 대부분은 이렇게 소비자가 제품을 구입하는 순간에도 놓칠 수 있는 부분을 꼼꼼하게 챙겨서 구입 후에도 '만족스러움'을 느끼게 한다. 그것이 바로 '명품'이라 불리는 불리는 이유이며, 일렉트로룩스의 '울트라사일런서' 역시 그런 매력을 보여주는 진공청소기이다.



  미세먼지를 완벽하게 잡아주는 '필터'를 사용하는 것도 중요하지만, 울트라사일런스는 필터 교체 역시 쉽고 편리하게 만들었다. 제품의 디자인을 더욱 멋지게 살려주면서 필터 교체를 쉽게 할 수 있도록 디자인된 것이다.





  흡수된 공기가 빠져나가는 출구 부분의 '필터' 모습이다. 겹겹이 준비되어 있는 필터의 모습에서 미세먼지 방출 0.0005%라는 것이 눈으로도 확인되는 것 같다.





 

  먼지봉투인 'S 백(S-bag)'이 있는 부분 역시 필터가 준비되어 있어 미세먼지를 방출을 최소화하고 있다. 이 부분 역시 필터 청소 및 교체가 쉽도록 잘 디자인되어 있다.





  미세먼지와 관련된 '필터'를 확인하면서 '울트라사일런서'만이 갖고 있는 특징을 발견했는데... 바로 '소음 방지'를 위한 부분이다.


  먼지봉투에서 발생할 수 있는 소음(소리)를 최소화 하기 위해서 'SOUND SHIELD'가 보인다. 다른 진공청소기에서는 볼 수 없는 울트라 사일런서만의 특징이다. 이 부분은 물론이고, 다양한 부분에서 '소음 방지'의 노력을 확인할 수 있다.






  진공청소기에 사용되는 다양한 부품에서 '소음방지'의 노력을 확인할 수 있는데... 위 사진에 보이는 것처럼 노즐 연결부분이나 튜브의 연결 부분, 헤드 부분에서 바닦과 이동시 마찰음이 발생하는 바퀴까지 어느 것 하나 쓸데없는 소음을 발생하지 않도록 '준비된 모습'을 확인할 수 있다.


  울트라 사일런서(Ultra Silencer)라는 단어의 의미를 다양한 곳에서 직접 확인할 수 있는 것이다!





  일렉트로룩스 '울트라사일런서'의 첫 인상은 '미세먼지와 소음을 완벽하게 없애 준 최고의 진공청소기'였고, '아이가 있는 집에서 사용하기 좋은 최고의 진공청소기'였다!



  놀라울 정도로 조용한 프리미엄 청소기를 찾는다면, 세계 최저 소음의 청소기인 '일렉트로룩스 울트라사일런서'를 추천한다.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