티스토리 뷰


  사람은 길어야 100여년을 살 수 있는 동물이다. 100년이면 너무 오래 산거 아니냐고 반문 할 수 있지만 100년은 결코 긴 시간이 아니다. 무엇인가를 깨우치려면 그에 맞는 경험과 연륜이 쌓여햐 한다는 점에서 100년은 그리 길지 않은 것이다.


  요즘 TV에서 불혹의 나이라는 말을 많이 듣게 된다. 우선 나이를 지칭하는 이런 단어가 공자의 '논어'에서 다루어진다는 것은 다 알겠지만 이번기회에 잠깐 살펴보자.

지학(志學) : 15세. 학문에 뜻을 둔다.
약관(弱冠) : 20세. 관례를 치루어 성인이 된다.
이립(而立) : 30세. 가정과 사회의 기반을 닦는다.
불혹(不惑) : 40세. 세상일에 미혹함이 없다.
지천명(知天命) : 50세. 천명을 알게 된다.
이순(耳順) : 60세. 육(六)순이라고도 하며, 생각하는 모든것이 원만하여 무슨 일이든 들으면 이해가 된다.
환갑(還甲) : 61세. 회갑 (回甲) 예순하나가 되는 해의 생일
진갑(進甲) : 62세. 회갑 이듬해
고희(古稀) : 70세. 곡강시(두보作)에서 나오는 인생칠십고래희(人生七十古來稀)에서 유래
망팔(望八) : 71세. 팔십세를 바라본다.
희수(喜壽) : 77세. 오래살아서 기쁨. 喜자의 약자가 七자로 이루어져 있어서 77을 뜻함.
산수(傘壽) : 80세. 傘가 八十을 의미한다.
미수(米壽) : 88세. 여든 여덟살의 생일. 米자는 八十八의 합성어.
백수(白壽) : 99세. 百에서 一을 빼면 99
기이지수(期頥之壽) : 100세. 사람의 수명은 100년을 1期로 하며, 사람이 늙으면 양(頥는 양과 같은 뜻이다.)같이 되어 다른사람에게 의탁한다.

이중에서 30대를 지칭하는 말은 '이립'이라 하여 가정과 사회의 기반을 닦는다라는 의미이다. 이런 이립의 나이에 세상은 떻게 보일까.

사회 생활의 무서움을 알게된다.
  꿈을 갖고 도전하던 20대가 지나서, 30대가 되면 어느정도 사회생활의 위치를 찾아간다. 혼란스러움에서 안정을 찾아가는 이 시점이 좋은 점만을 갖는 것은 아니다. 사회생활이라는 환경의 무서움을 느끼게 되는 시점이 바로 30대이다. 20대의 도전을 받아야 하고, 4~50대의 경험과 실력에 치이게 된다. 아직 성숙되지 않은 실력으로 업무에서 빛을 발휘하기에는 이른감이 있다. '나만 잘해서는 안된다'라는 이상한 법칙 또한 알게된다. '내가 먼저 잘되고 나서 남이 잘되야 전체가 성공한다'라는 말이 행동으로 보여지게 된다.

세상의 중심에 서다.
  1~20대에는 부모님의 보호라는 테두리에서 벗어나려고 해도 쉽지 않았지만, 30대가 되면 모든 결정과 선택이 '나'라는 범위에서 이루어진다. 물론 거기에 가정이 생긴다면 '나'만 생각하던 시야를 버리고 '우리'또는 '가족'의 시점에서 바라보아야 한다. 쉽게 표현해서 어깨가 무거워진다는 시점이 바로 30대인 것이다. 20대 모든 게 나를 중심으로 돌아간다는 허황된 생각을 품었지만 30대가 되는 세상의 범위가 줄어들긴 하지만 (가족이라는)세상의 중심에 서는 것은 사실이다.

싸우고 화해할 줄 알아야한다.
  '보기 싫으면 보지 않았던' 지금과는 달리 30대가 되면 싸우고 쉽게 화해할 수 있어야 한다. 하루에도 수차례 전화와 회의로 언성을 높이지만, 담배 한대와 술 한모금에 언제 싸웠냐며 웃어야 하는게 30대이다. 아직은 배워야할 것이 많아 '자존심'을 살리기에는 준비가 부족하다.

건강이 중요한 이유를 알게된다.
  직장 건강검진의 단골 메뉴 '지방간'과 '고혈압'. 물론 요즘은 1~20대에도 있을 법한 증상이지만 전혀 그런것에 신경을 안써온 사람도 30대가 되면 나도 모르게 갖게되는 필수품이다. 건강이 소중한 이유를 알게되지만 건강을 지키는 것이 쉽지 않음도 알게된다. 야근에 잦은 술자리로 피로와 살아가게 된다.

나의 닮은꼴을 찾다.
  30대가 되면 가족이 생긴다. 나와 피를 나누진 않았지만 나밖에 모르는 반려자와 나를 닮은 자식들이 생긴다. 거기서 나의 미래를 보게 된다. 나와 닮은 그들의 웃음을 위해서 힘들지만 노력하게 되는게 바로 30대이다. 하루하루 그들과 삻아가는 것에 20대의 꿈과 희망을 버려도 '행복하다'라는 느낌으로 살아가는 나이이다.

성공을 위해서 준비하고, 성공을 시작하다.
  30대에 성공은 '꿈'이다. 30대에는 성공을 준비하는 단계이다. 30대에 외제차를 타고 커다란 집에서 살고 있다면 그건 당신이 복받은 사람이라는 것을 의미한다. 하지만 성공한 사람의 대부분이 30대에는 무엇인가에 미쳐있을뿐이다. 그 무엇인가가 바로 당신을 성공으로 이끌어주는 준비물이고 조건인것이다. 좋은 대학, 좋은 성적, 그리고 어학능력까지 모두 없다고 비관하기에는 이른게 30대이다. 30대는 JUST DO IT 세대 아닌가? 지금 시작하자.

  30대가 되면 세상을 보는 눈이 변하고, 모습도 변한다. TV프로에서 30대가 되면 주량이 반토막 난다고 하던데...그말도 사실이다. 딱 하루 차이지만 우습게도 29살 12월 31일과 30살 1월 1일은 그렇게 다른 것이다. 하지만 20대가 지났다고 잃어가는 것만 있는 것은 절대 아니다. 세상을 다르게 보는 30대의 시점이 있어야 당신은 완성되어가는 것이다.

30대여 힘을 내자. JUST DO IT~!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