티스토리 뷰




  애플의 '아이클라우드(iCloud)'에서 가장 눈에 쏙 들어오는 기능이며, 안드로이드 스마트폰 사용자들이라면 '살짝(?)' 부러웠던 기능 중 하나가 '사진스트림(Photo Stream)'이다.


  처음 아이클라우드가 발표되고, 모바일미(MobileMe) 서비스가 아이클라우드로 변경되면서 무엇보다 애플 사용자들에게 좋았던 점은 '무료(Free)'였다. 적은 용량이지만, 무료로 사용이 가능하다는 것은 '모바일미'가 무엇인지 몰랐던 애플 사용자에게 '아이클라우드'는 알 수 있게 해주는 가장 적극적인 마케팅 방법이었다.


  무료로 제공되는 만큼 수많은 애플 사용자들은 아이클라우드에 대한 자랑을 시작했고, 그 중에 대표적인 것 하나가 바로 '사진 스트림(Photo Stream, 포토스트림)'이다.


 

  아이클라우드(iCloud)의 사진스트림은 복잡하게 생각할 것이 없는 서비스(기능)이다. 아이폰이나 아이패드로 사진을 찍으면 아이클라우드의 '사진스트림'에 사진이 보관된다. 그리고 해당 사진은 아이클라우드 계정이 연결된 다른 기기(아이폰, 아이패드, 맥북, 아이맥 등)에서 확인할 수 있다.


  우리가 쉽게 말하는 '클라우드(cloud)' 서비스를 사용하는 것을 조금 더 쉽고 편리하게 만들어놨다고 생각하면 된다.




  애플 제품을 많이 사용하던 필자는 사실 아이클라우드의 '사진 스트림' 기능을 보고 그렇게 칭찬하고 싶지는 않았다. 왜냐면 초기 사진 스트림 기능은 업로드한 사진을 개별적으로 삭제가 불가능했기 때문에 일상생활의 모습을 아무런 생각없이 사진으로 담았다가는 어느 순간 아이클라우드의 공간을 많이 차지하게 될 수 있기 때문이다.


  그리고, 정말 급하고 중요한 사진이 아닌 이상 아이폰과 같은 모바일 기기로 촬영한 사진보다는 DSLR이나 디카(미러리스 등)로 촬영한 사진을 컴퓨터에서 활용하는 경우가 많았기 때문이다.



  그런데 버전 업그레이드를 통해서 사진 스트림의 개별 삭제 기능이 추가되고, 아이폰의 사진이나 스크린 캡쳐를 컴퓨터에서 특별한 작업없이 바로 확인할 수 있다는 것을 직접 사용해보면서 '사진스트림(Photo Stream)'이라는 기능이 확실히 편리하구나를 알게 되었다.




  그리고 얼마후 사용하던 아이폰을 갤럭시 노트와 갤럭시 S3라고 하는 안드로이드 스마트폰으로 변경하면서, 위 그림과 같이 '사진스트림(Photo Stream)'의 기능이 그립기 시작했다.


  보통 이렇게 아이폰을 사용하다가 안드로이드 스마트폰으로 변경하는 경우 몇가지 특징적인 기능이 없어서 다시 아이폰으로 돌아오는 분들이 있다. 물론, 안드로이드 스마트폰에만 있는 특징적인 기능은 적응이 되지 않아서 그것이 장점인지 모르는 상태에서...


  아무튼 이런 와중에 '드랍박스(Dropbox)'에서 정말 괜찮은 기능을 추가했다. 바로 'Photo Import'이다. 서비스 이름은 굉장히 직설적이다. '사진(photo)을 넣는다(import)'라고 하는 드랍박스의 Photo Import기능은 아이클라우드의 사진스트림만큼 쉽고 편리하다.


  드랍박스를 사용하고 있는 컴퓨터에 스마트폰을 연결하면 아래와 같은 팝업 화면이 등장한다.


Save Your Photos to Dropbox : 당신의 사진을 드랍박스로 저장하기

With Dropbox, you can view and share your photos from any device. : 드랍박스로 어떤 기기든 상관없이 그 기기의 사진의 공유하고 볼 수 있다.

Plus, they're backed up! : 그리고 추가로 사진을 백업(보관)할 수도 있다.


  드랍박스(dropbox)를 사용하는 분들이라면 스마트폰을 컴퓨터와 연결했을 때 이런 화면을 보았을 것이다. 이것이 바로 아이클라우드의 '사진스트림'과 동일한 기능이다. 조금 더 칭찬(?)을 해보자면... 아이클라우드의 사진스트림은 애플 제품만 지원하지만, 드랍박스는 윈도우를 비롯한 애플 제품에서도 사용이 가능하다. 그만큼 3rd Party 어플이라 추가설치를 해야 한다는 어려움은 있지만, 사용성은 훨씬 높다고 할 수 있다.


  드랍박스 설치방법 및 설명은 '무료라 좋고, 기능에 놀라는 Dropbox'라는 글에서 이미 2010년에 설명했다. 즉, 필자는 약 2년간 드랍박스(dropbox)를 꾸준히 사용할만큼 주변 지인에 '강추'하고 있다는 것이다.


드랍박스(Dropbox) 홈페이지 바로가기



[덧글] 아이폰4에서 갤럭시 S3로 스마트폰을 변경하고...

  아이폰4에서 갤럭시 S3로 스마트폰을 변경한지 1달이 아직 안되었다. 사실 최고의 '스마트폰'이라고 불리는 아이폰을 사용한지 벌써 2년이 되어가는 입장에서 '갤럭시 S3'로 메인폰을 변경한 것은 쉬운 선택은 아니였다.


  결정적인 이유는 '전화기능'이었다. 이 부분은 누구에게나 이야기할 수 있지만, 통화상태 뿐만 아니라 통화에 관련된 기능은 '갤럭시 S3'가 절대적으로 앞선다. 그것은 이미 '애니콜'시절부터 익숙해졌고, 우리나라 사람들이 좋아하는 기능(스팸번호 등록, 단축번호, 검색기능 등)을 기본으로 제공하고 있기 때문이다. 30대 중반이 되어가면서 스마트폰의 다른 기능도 중요하지만, 전화나 문자를 많이 사용하기 때문에 이런 선택을 했었다.


  하지만, 갤럭시 S3 즉, 안드로이드 최고의 스마트폰이라고 불리는 제품을 사용하면서도 아이폰이 갖고 있는 몇가지 특징적인 부분은 굉장히 아쉽게 만든다. 그 중에 하나가 바로 'Photo Stream'과 'Find My iPhone' 그리고 'iMassage'이다. 이 중 '사진 스트림(Photo Stream)'과 '내 아이폰 찾기(Find My iPhone)'는 이번에 소개한 '드랍박스(Dropbox)'와 '삼성다이브(Samsung DIVE)'를 통해서 충분히 커버가 가능해졌다.


  그만큼, 삼성전자의 갤럭시 시리즈가 빠르게 아이폰을 추격하고 있다는 생각이 들었고, 특정 부분에서는 아이폰을 능가하고 있는 모습도 보여주고 있다고 생각한다. 혹시, 아이폰에서 안드로이드 스마트폰으로 변경을 하려는 분들이 이 글을 볼까봐 덧글로 관련 내용을 남겨본다.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