티스토리 뷰



원래 제공되던 소프트웨어의 '기능'도 사용자의 필요에 따라서 모르고 아는 경우가 대부분이다. 하루에도 서너번씩 사용하는 엑셀이나 워드 같은 프로그램이라고 해서 예외는 아니다. MS 오피스 역시 윈도우즈 버전의 경우 '오피스 for 윈도우즈(Office for Windows)라는 이름으로 1990년부터 발매되기 시작했으니 올해로 약 26년이 지났지만, 지금도 엑셀이나 워드, 파워포인트 사용에 있어서 모르는 기능이 여전히 많아서 인터넷을 찾아보는게 일상이다.


이번 글에서 소개하려는 '아이폰 화면 미러링' 역시 이미 인터넷을 통해서 어느 정도 소개된 기능이지만, 필자에게는 그동안 필요한 기능이 아니었는지, 최근에서야 알게 되었다. 필자와 같이 '맥'과 '아이폰'을 연결하는... 즉, '화면 미러링'을 모르는 분들을 위해서 연결에 필요한 중요 정보를 간단히 정리해보았다.




맥 사용자라면 '기본 제공 프로그램'인 QuickTime Player를 사용하면 별도의 프로그램을 설치하지 않아도 아이폰 화면을 맥에서 확인(미러링)할 수 있다. 


혹시 필자와 같이 'Movist'를 사용하여 동영상을 재생한다면 QuickTime Player를 거의 사용하지 않았을 것이다. 필자 역시 이번 '미러링'관련 기능으로 처음 QuickTime Player를 사용했다. 맥을 사용한지 약 10년만에 거의 처음으로 QuickTime Player를 Dock에 위치시킨 듯 하다.




QuickTime Player를 실행한 후 '파일 - 새로운 동영상 녹화' 메뉴를 선택한다. 물론, 이때 맥에 아이폰을 연결해야 한다. 아쉽게도 동일한 무선 AP에 연결된 상태에서 'Wi-Fi(와이파이)'로 미러링이 가능한 것은 아니다. 즉, '유선(케이블)'으로 맥과 아이폰을 연결하면 된다.




아이폰을 맥에 연결한 상태에서 실행된 QuickTime Player 화면 하단의 '녹화'버튼 옆에 있는 메뉴를 선택하면 위와 같이 연결된 아이폰 정보를 확인할 수 있다. '카메라'와 '마이크'에서 연결된 아이폰(iPhone 6s)를 선택하면 QuickTime Player 화면에 아이폰 화면이 나타난다.




위와 같이 카메라(화면)와 마이크(소리)를 체크하면 아이폰의 화면과 소리를 동영상으로 녹화할 수 있다. 



앞에서 이야기한 것처럼 '필요'에 의해서 어떤 기능을 발견하는 경우가 대부분인데... 이번 글에서 소개한 '아이폰 미러링'의 경우는 최근 출시한 스마트폰 게임 '클래시 로얄'에 대한 리뷰를 작성하기 위해서 화면 캡쳐가 필요했고, 그런 내용을 찾던 중 '미러링'관련 내용을 발견하여 소개한 것이다.




클래시 로얄(CLASH ROYALE)에 대한 이야기는 네이버 블로그에서 주로 다룰 듯 하다.


네이버 '세아향' 바로가기





댓글